벽람항로 캐릭터 쩌네요 [일상]


 게임은 중국식 가챠 게임에 칸코레를 묻힌 하이브리드 캐릭터 가챠게임인데, 장르가 탄막 슈팅이란게 특이하군요. 
 
 슈팅은 굉장히 신선하긴한데 모바일 코레 게임에 맞나하면 좀 미묘한 느낌.

 중국식으로 진짜 엔간한거 다 들어있는, 넓게 퍼진 다양한(혹은 잡다한) 컨텐츠 가챠 RPG인데 로딩이 좀 길고 스테이지를 자동으로 깨는 속도랑 컨트롤 요소가 슈팅이다보니 꽤 쳐지는 느낌이라.. 

 그런데 설정이 아예 연합국 vs 추축국이 칸무스(..)로 전쟁하고 있는데, 또 추축국이 적국 포지션에, 칸코레에서 대충 뭉갠 설정인 인류의 적 심해함대 설정에 대해서도 아예 세이렌 세력+촉수 칸무스로 설정하고 대놓고 인류 조짐 기믹을 줘서 굉장히 깔끔하게 정리되어 있군요. 

 추축국쪽은 세이렌이 인류 분쟁 격화를 위해 일부러 흘린 세이렌 기술 받아들여 사쿠라국(일본제국) 칸무스는 전부 케모미미란 것도 되게 좋고, 미국 항모들은 독수리 한 마리씩 얹고 다니는 것도 멋지고, 철혈(독일-_-;;)과 로얄(영국)쪽의 전통의 화려한 군복+칸무스화도 디자인이 굉장히 유려하더군요.

 설정이 이렇다보니 플레이어는 연합국쪽이라 스테이지1 중간에 토라토라토라 나오고 1 마지막에 아카기&카가랑 싸우는 것도 재밌고, 특히나 이 케모미미 일본쪽 칸무스쪽 캐릭터 디자인이 요망하게 너무 잘 빠져서 게임이 다소 쳐져도 어쨋건 그만두지 않고 설겅설겅 계속하게 되네요. 좀 하다보니 아예 와우처럼 아주어 레인(연합군)과 레드 엑시즈(추축국) 중 진영 골라서 길드 같은 걸 만드는 것도 생기던데 거긴 어떤 컨텐츠가 바인딩 되있는지 궁금하네요. 

 아무튼 뭐, 확실히 이쪽 게임은 긴말할 거 없이 그냥 캐릭터 디자인이 최고로 중요한 것 같습니다. 지금 트위터에서 화제가 된 것도 그냥 키시요의 타카오&아타고 캐릭터가 쩔어주는 디자인으로 나와서 그런거라 생각하고요. 

 마무리는 역시 엔터프라이즈. 미국 독수리 한마리씩 데리고 있는거 너무 멋진 것 같습니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